Sign In         |

   |

X

Sign in to our support centre

If you have received an invitation to our new help desk, click here to launch in a new window


If you are using our legacy system, please sign in below

Forgot your password?
1
7 5월, 2020     읽는 시간 29 분 소요

비즈니스 민첩성: 위기 극복을 위한 핵심 차별화 요소 – #기술을통한지원

코로나19 (COVID-19) 사태는 전 세계적인 강제 셧다운(lockdown)을 발생시켜 업무 방식과 생활 방식에 대대적인 변화를 가져왔으며, 2차 세계대전 이후 유래 없는 경제적 영향을 미치고 있습니다.

수요 감소와 비즈니스 폐쇄로 인해 글로벌 경제는 축소되고 있습니다. EIU (Economist Intelligence Unit)의 최근 업데이트에 따르면, 그 감소 수치는 유럽에서만 2.6%(러시아)에서 7%(이탈리아)에 이르기까지 다양합니다.

기업들은 어떻게 글로벌 위기를 성공적으로 극복할 있을까요?

McKinsey & Company는 그들의 COVID-19: 브리핑 노트를 통해 “회복자들”(가장 최근의 경제 불황을 극복해 낸 상위 20% 기업들)을 언급하고 그들의 성공을 속도(speed)와 훈련(discipline)이라는 두 단어로 정의합니다.

다시 말해, 회복력을 가진 기업들을 단순한 생존자와 차별화하는 핵심 요소는 진정한 비즈니스 민첩성에 있습니다. 아래에서는 기업들이 비즈니스 민첩성을 향상시켜 잔존한 유행병 관련 문제에 맞서기 위한 3가지 방법들을 살펴 봅니다.

비즈니스 민첩성을 높이는 3가지 방법

1. 락다운 시에도 팀이 원격으로 업무할 있는 환경을 구축하라

급작스런 시장 변화에 대한 빠른 대응은 위기 발생시 특히 중요합니다. 그러나 조직의 신속한 적응 가능 여부는 내부 프로세스가 이미 자리잡았는지, 그리고 업무 지원을 위한 기술을 보유하고 있는지(또는 부족한지)와 같은 요소에 크게 좌우됩니다.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남아프리카에서 국가 전역에 대한 폐쇄조치가 실시되면서, 멀티 체인 리테일 기업인 Cape Union Mart는 기반 기술을 보유한 덕분에 재택 근무로의 매끄럽고 빠른 전환을 경험했습니다. 엔터프라이즈 애플리케이션 관리자인 Renée Jain은 Zoom과 Centric PLM (Product Lifecycle Management) 덕분에 구매 팀이 거의 아무런 문제없이 즉시 격리가 가능했다고 말합니다. 이는 바로 이러한 기술이 사내 설치(on-premise)가 아닌 클라우드 기반 기술이므로 언제 어디서나 액세스가 가능하기 때문입니다.

원격 작업 지원을 위한 올바른 기술을 보유하는 것은 현재의 락다운 상태에서만 필요한 것이 아니며, 이 상황이 2020년 2, 3분기에 걸쳐 단계적 축소로 접어들 것으로 예측됨에 따라 그 관련성은 더더욱 높아집니다. McKinsey & Company는 중국의 상태 회복에 따른 현재 상황과, 기업들이 재택 근무가 가능한 직무에 대해 원격 근무제를 실시함으로써 유연성을 어떻게 향상시켰는지 강조합니다.

예를 들어 중국의 패션 브랜드 MAXRIENY 직원 대부분이 계속해서 재택 근무를 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머천다이징 부서의 관리자인 Fanny Fan은 또한 원격 협업 성공이 기술에 기인한다고 말합니다. “Centric PLM은 우리 비즈니스의 정상적인 운영에 커다란 역할을 하고 있으며, 제품 개발 작업은 중단 없이 계속해서 실행되었습니다.”

business agility technology

2. 엔드 엔드 가시성으로 의사 결정 능력을 강화하라

시장 과제에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는 또 다른 요소는 전체 공급망에 대한 완벽한 엔드 투 엔드 가시성을 확보하는 것입니다. 이를 통해 리더는 어떤 결정을 내려야 하는지, 그리고 이에 따른 잠재적 결과(특히 위기 상황에서 마진을 보호하는 중요한)에 대해 더 잘 이해할 수 있습니다.

전 세계 국가들이 폐쇄되기 시작하면서 리테일, 패션, 럭셔리, 아웃도어, 홈 데코 및 소비재 산업 기업들은 제품 계획을 재구성해야 했습니다. 주문 취소 및 공급업체 전환에서부터 컬렉션 재설계에 이르기까지, 모든 비즈니스는 공급망을 안정화하고 운전 자본을 확보하기 위해 빠르게 대응해야 했습니다.

Cape Union Mart의 Renee Jain은 또한 판데믹 사태에 따른 전체 공급망에 대한 가시성의 중요성에 대해 언급했습니다. “이를 바탕으로 팀은 취소할 주문, 또는 푸시할 제품을 신속하게 결정할 수 있었습니다. 이것은 잠재적인 마진에 영향을 미치므로, 이러한 결정을 내리는 것은 물론 이것이 우리 비즈니스에 어떤 의미가 있는지 명확하게 파악할 있어야 합니다.

이러한 공급망의 완전한 가시성 확보는 기술에 의해 촉진될 수 있습니다. 아웃도어 브랜드 KEEN은 Centric 아웃도어 PLM을 활용하여 이제 샘플의 수량, 원산지, 바리에이션 및 예상 배송 시간을 더 잘 파악할 수 있다고 말합니다. KEEN의 제품개발 기술 관리자인 Aaron Hellickson은 “이전에는 정보를 정확하게 파악하는 것이 훨씬 어려웠죠.” 라고 회상합니다.

3. 효율성 보장 가치 실현 시간을 극대화하라

경제 위기에서의 확실한 방어 전술은 운영 비용을 줄이는 것입니다. 가장 최근의 경제 불황의 경우 위에서 언급한 “회복자들”은 그렇지 못한 기업들에 비해 운영 비용을 3배나 줄였습니다. 많은 기업들이 이미 운영 비용을 낮추기 위해 직원 수를 줄이고 있으며 나머지 팀에도 더 많은 압력을 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결국 효율성 향상에 대한 수요를 높이며 이는 비용 절감으로 이어집니다. 프로세스를 보다 민첩하게 만들고 가치 실현 시간을 극대화하는 은 특히 리소스 삭감이 있을 때 더욱 필수적입니다.

McKinsey & Company는 기술 활용의 중요성을 강조하면서, 현재의 위기 속에서 효과성 높은 팀들은 “사람, 컨텐츠, 성과 및 프로세스 전체에 걸쳐 사실 정보의 단일 디지털 소스를 제공”하고 “자동화된 공급 파이프라인, 그리고 원격 제품 개발 환경을 구현할 수 있는 협업 툴”을 필요로 한다고 언급했습니다.

이 판데믹 사태가 발생하기 전 독일의 패션 브랜드인 MORE & MORE는 전 세계에 분산된 팀 전체의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비즈니스를 디지털 방식으로 전환하여, Centric 패션 PLM을 통해 “단일 소스의 사실 정보” 기반을 구축했습니다. 이로 인해 모든 제품 정보가 중앙 집중화되고 팀이 데이터를 검색하지 않고도 혁신에 집중할 수 있으므로 출시 시간이 단축되고, 샘플링 스케치 시간이 40% 단축되며, 가치 실현 시간이 늘어났습니다.

기술 없이 진정한 비즈니스 민첩성이 존재할 있을까?

코로나19 사태는 비즈니스를 위한 하나의 시험대가 되고 있으며, 빠른 응답과 빠른 적응을 통해서만 극복할 수 있는 예측 불가능한 문제들을 가져왔습니다. 또한 휴대폰, 노트북, IoT, AI 및 기타 기술이 일상 생활의 일부로 자리잡은 시대에 핵심 디지털 혁신 없이 비즈니스 민첩성을 달성하는 것은 거의 불가능합니다.

Centric PLM, 퀵-스타트 원격 협업 보드 및 3D 디자인 통합과 같은 혁신적인 클라우드 기반 기술을 활용하는 것은 위기 상황에서 특히 중요합니다. 이러한 기술을 통해 달이 아닌 며칠 만에 팀을 강화하고, 앞으로 산재한 시장 과제를 해결할 수 있는 방법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십시오.

quick-collaboration-packages

Share this article